본문 바로가기
728x90
반응형

BIble Note/여호수아6

728x90
반응형
매일성경묵상 2013년 11월 21일 여호수아 6:8-27 매일성경묵상 2013년 11월 21일여호수아 6:8-27 약속을 지키시는 하나님 행군을 시작했고 가나안 첫 전쟁이 시작된다. 그러나 이상한 장면이 연출된다. 이스라엘 백성들은 싸울 생각은 하지 않고 대형을 갖추어 나팔을 불고 언약궤를 메고 성을 한 바퀴 도는 것으로 진으로 돌아간다. 전쟁이 아니다. 퍼레이드다. 피 비린내 나는 전쟁이 아닌 국군의 날 ‘오빠’의 외침이 나올 것 같은 멋진 분위기를 연출하고 있다. 무장한 군인들이 제사장들 호위하고 제사장은 나팔을 불고 언약궤를 메고 단지 여리고 성을 한 바퀴 도는 것으로 하루의 전쟁?이 끝이 난다. 초라하고 보잘 것 없는 첫 날이다. 용맹한 남자들은 이러한 전술에 불만을 표시할 수 있다. 당장 소리 지르며 여리고 성벽을 타고 오르며 칼을 빼어들고 적의 목을.. 2013. 11. 21.
매일성경묵상 2013년 11월 20일 여호수아 5:13-6:7 먼저 만나야할 분 매일성경묵상 2013년 11월 20일여호수아 5:13-6:7 먼저 만나야할 분 한 사람이 칼을 빼어 들고 사람은 일을 처리하려 든다. 그러나 하나님은 일보다 일하는 사람에게 관심을 갖고 계신다. 여리고를 정탐하러 갔던 여호수아는 뜻밖의 사람과 마주친다. 여호와의 군대장관이다. 그는 칼을 빼어들고 여호수아를 기다리고 있었다. 놀란 여호수아는 그에게 정체를 묻는다. ‘너는 누구냐? 아군이냐? 적이냐?’ 우리의 관심은 여기에 있다. 나의 목적을 달성하도록 돕거나 유익을 주는 사람을 아군으로 여긴다. 반대하고 저지하는 사람을 적으로 간주한다. 칼을 빼어들고 여호수아를 맞이한 여호와의 군대장관을 오해했다. 자신의 목적에 맞는 사람인지 아닌지를 물었다. 일을 숭배하면 하나님까지 '나의 적'과 '나의 아군'으로 구분.. 2013. 11. 20.
매일성경묵상 2013년 11월 19일 여호수아 5:1-12 매일성경묵상 2013년 11월 19일여호수아 5:1-12 은혜는 믿음보다 앞선다. 할례 할례는 아브라함 때문에서 택함 받은 백성의 표다. 하나님은 여호수아에게 할례를 명한다. 유대인과 예수님과의 할례논쟁에서 나오듯 할례는 이스라엘 백성에게 목숨만큼 중요하다. 그들은 할례를 통해 자신들의 정체성을 확인했고, 하나님의 임재를 잊지 않았다. 여기서 기억할 점은 할례가 아닌 할례를 받은 시점(時點)이다. 가나안에 들어오기 전에 아닌 후(後)다. 그들은 할례를 받은 후에 들어 온 것이 아니다. 가나안에 들어 온 후 받았다. 할례는 구원의 조건이나 이유가 아니다. 할례를 육적 이스라엘을 의미하지 않는다. 이스라엘은 영적이며 구원은 오직 하나님의 은혜로 주어진다. 자랑할 것이 없다. 선대는 애굽에서 할례를 받았다. .. 2013. 11. 19.
매일성경묵상 여호수아 2:15-24 요단강을 건너다 매일성경묵상 여호수아 3:1-17요단강을 건너다 [말씀묵상] -실패한 장소에서 다시 일어나야 한다드디어 그날이 왔다. 38년 전 이스라엘 백성들은 요단강을 바로 앞데 두고 뒤로 물러 갔다. 믿음의 부재와 준비되지 않는 그들의 마음의 자세가 영적 퇴보를 가져왔다. 영적 퇴보의 길은 무서웠다. 말씀으로 가득 채워진 광야길을 죽음의 길로 만들었고, 38년을 날마다 통곡하는 장례식으로 만들었다. 그들은 하나님이 누구신가를 배우는 데 너무 비싼 수업료를 지불했다. 그리고 38년이 흐른 된 다시 그 장소에 발을 디딘다. 내가 쓰러진 바로 그 장소, 실패하고 물러났던 고통의 기억이 남아있는 그 장소로 되돌아 왔다. 그렇다! 우리는 되돌아 가야 한다. 죽음의 장소, 실패의 장소, 쓰디쓴 악몽이 지워지지 않는 그 장소로.. 2013. 11. 17.
매일성경 2013년 11월 12일 여호수아 1:1-9 죽지 않으시는 하나님 매일성경 2013년 11월 12일여호수아 1:1-9죽지 않으시는 하나님 공자는 죽었다. 소크라테스도 죽었다. 고로 나도 죽을 것이다. 철학적 논증에 사용될 정도록 죽음은 보편적이다. 아니 절대적이다. 사람은 모두 죽는다. 죽음은 빈부귀천(貧富貴賤), 남녀노소(男女老少)를 가리지 않는다. 여호수아서는 아브라함과 후손들에게 약속한 가나안 땅을 취하는 이야기다. 약속이 현실이 되는 수간이다. 하나님의 복이 어떻게 실현될까. 여호수아는 하나님의 약속을 성취하는 방법론에 대한 이야기다. 여호수아 1:1-9은 여호수아서를 여는 단서다. 본문을 통해 우리는 하나님의 약속을 성취하는 방법을 알아보자. 1. 하나님은 죽지 않는다.모세도 죽었다. 이스라엘 백성들에게 모세는 거의 신과 같은 존재다. 하나님께서 모세의 시체를.. 2013. 11. 12.
여호수아 1장:이스라엘이 얻을 기업에 대한 세 가지의 원리 여호수아 1장이스라엘이 얻을 기업에 대한 세 가지의 원리 1. 확신 이스라엘 자손에게 주는 땅으로 가라(2) 다 너희에게 주었노니(3) 너희 지경이 되리라(4) 주께서 약속하신 기업이며 약속의 땅이다.확고한 믿음이 필요하다. 목표이며 목적지이다. 2. 대가 1:3 내가 모세에게 말한 바와 같이 무릇 너희 발바닥으로 밟는 곳을 내가 다 너희에게 주었노니 발로 밟는 모든 땅을 주신다. 발로 밟지 않으면 얻을 수 없다. 약속의 땅이라 할지라도 대가를 치러야 한다. 거저 주는 은혜이면서도 능동적으로 취할 필요가 있다. 분명 장애물도 있고, 고난도 있다. 그러나 약속의 땅은 얻을 것이다. 대가를 지불한다면 말이다. 이런의미에서 비전은 형이상학이 아니다. 비전은 실존(實存)이다. 3. 보존 1:8 지켜 행하라 하신.. 2013. 1. 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