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제2성전기문헌2

유대배경으로 읽는 복음서 / 다니엘 보야린 / 이학영 옮김 / 감은사 갓피플 유대배경으로 읽는 복음서 유대배경으로 읽는 복음서다니엘 보야린 / 이학영 옮김 / 감은사 유대인 랍비의 관점으로 읽는 복음서의 세계 유대인들은 신약 성경을 어떻게 생각할까? 하도 궁금해서 인터넷을 검색하며, 1세기 유대인들이 예수와 기독교인들을 어떻게 생각했는가를 찾아가기 시작했다. 1세기 팔레스타인 상황을 읽기 위해서는 불가피하게 제2성전기 문헌을 읽어야 한다. 『솔로몬의 시편』을 비롯하여 70인 역의 기원을 다룬 『아리스테아스 편지』뿐 아니라 『다마스쿠스규칙서』도 주의 깊게 살펴볼 필요가 있다. 외경과 위경으로 분류된 문헌들은 신약성서를 다층적이고 입체적으로 볼 수 있도록 돕는다. 이 책은 유대인인 랍비인 다니엘 보야린이 유대인의 관점에서 읽은 복음서에 대한 이야기다. 복음서 자체에 대한 해석.. 2020. 6. 15.
위경, 솔로몬의 시편(The Psalms of Solomon)의 개요와 주제 위경, 솔로몬의 시편(The Psalms of Solomon)의 개요와 주제 1. 언어 현재 원문이 전해지지 않는다. 대체로 학자들은 처음 히브리어로 기록되었을 것이라 추측한다. 시편에 기록된 언어의 형태가 히브리어 문법의 패턴을 따른다. 후에 누군가 그리스어로 번역했을 것이다. E.P 샌더스는 이렇게 말한다. “솔로몬의 시편은 기원전 1세기 중엽에 히브리어로 기록되었다. 솔로몬의 시편은 십중팔구 한 저자가 전부 쓴 것은 아니지만, 대체로 보아 아주 보편적인 흐름을 갖고 있다.” 히브리어로 된 솔로몬의 시편은 언제 어디서 누군가에 의해 헬라어로 번역되었는지는 알 수 없다. 또한 히브리어 자체가 편집된 것인지, 헬라어로 번역하면서 추가 편집된 것인지도 모호하다. 그러나 이들인 대체로 바리새파 성향이 짙다는.. 2019. 4. 1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