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Book/독서일기

[독서일기] 토마스 만의 마의 산

by 하늘땅소망 2018. 10. 16.

[독서일기] 토마스 만의 마의 산


2018년 10월 16일


가을이 깊어 간다. 아니, 겨울이 가까워 온다. 하늘은 에머랄드 빛을 가득 머뭄고 사람을 본다. 오늘 출근길에 보았던 가을 개나리가 마음이 쓰인다. 한쪽에는 가을의 꽃인 구절초가 연한 푸른빛을 내 비췬다. 


어제 그렇게 바라던 토마스 만의 <마의 산>을 샀다. 을유문화사 판인데 양장이라 맘에 든다. 이전에 팡세는 번역 때문에 그리 좋지 않았지만, 마의 산은 잘 된 것 같다. 워낙 유명한 책이기도 하지만 토마스 만의 <요셉과 그 형제들>을 읽은 기억이 있어 사고 싶었다. 물론 요셉과 그 형제들은 정말 비추다. 



한 평범한 젊은이가 한여름에 고향 도시인 함부르크를 떠나 그라우뷘덴 주의 다보스 플라츠로 가는 여행길에 올랐다. 그는 3주 예정으로 누군가를 방문하러 가는 길이었다.


함부르크에서 그곳까지는 먼 여행길이다. 


이렇게 시작되는 제1장. 그런데 제목은 '도착'이다. 이제 출발하는데 말이다. 마의 산, 어떤 내용일까? 다른 사람들이 쓴 리뷰가 아닌 나의 리뷰를 적고 싶다. 


마의 산 (하/ 양장)
국내도서
저자 : 토마스 만(Thomas Mann) / 홍성광역
출판 : 을유문화사 2008.06.20
상세보기
마의 산 (상/ 양장)
국내도서
저자 : 토마스 만(Thomas Mann) / 홍성광역
출판 : 을유문화사 2008.06.20
상세보기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