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기독교서적9

[기독교신간] 우리는 부활을 믿는가? [기독교신간] 우리는 부활을 믿는가? 2019년 4월 12일 제임스 던의 책이 또 출간되었다. 신약신학을 공부하면서 불가피하게 읽어야할 책들이 제임스 던의 책들이다. 고신대와 총신신학대학원을 나온 나에게 제임스 던을 낯설다. 아니 약간 의혹의 눈초리를 가지고 대한다. 그런데 진작 불과 얼마 전까지는 단 한 권도 읽어보지 못했다. 읽을 필요도 없었을 뿐 아니라 읽으면 안 될 것 같은 찝찝함을 가진 터였다. 어쨌든 읽어야하고, 읽을 수 밖에 없게 되었다. 그렇게 시작한 제임스 던 읽기는 낯설지만 흥미로웠다. 지금도 역시 후두엽과 전두엽을 골고루 사용하게 만든다. 이번에 비아에서 출판된 제임스 던의 두 권의 책은 전혀 뜻밖의 소득이었다. 는 1월에 출간되었고, 는 3월 말에 출간되었으니 동시에 출간된 것은 아.. 2019. 4. 12.
주의 기도 / 제프리 그린먼 / 한문덕 옮김 / 비아 주의 기도제프리 그린먼 / 한문덕 옮김 / 비아 주의 기도저자/역자 : 제프리 그린먼 Jeffrey Greenman/한문덕 | 출판사 : 비아판매가 : 8,000원 → 7,200원 (10.0%, 800↓)예수께서 가르쳐주신 유일한 기도, 그리스도교 역사상 가장 중요한 기도를 위한 입문서주의 기도에 관한 입문서. 주님께서 가르쳐주신 유일한 기도의 구조와 내용, 의미를 살피고 그리스도인들의 기도가 향해야 할 궁극적인 목표를 제시한다. 주의 기도가 그리스도인이 드리는 모든 기도의 핵심 원천이며 궁극적인 완성이라는 데 이의를 제기할 사람은 많지 않다. 가톨릭 신자든 개신교 신자든 간에 그리스도교인이라면 누구나 이 기도를 알고 있으며 그리스도교인이 아니더라도 그리스도교 문화가 뿌리를 내린 곳에 있는 사람들은 이 .. 2018. 3. 24.
[기독교 베스트셀러] 3월 셋째 주 [기독교 베스트셀러] 3월 셋째 주2018년 3월 17일 이젠 봄이 완연합니다. 집을 나서니 목련이 꽃망울을 터뜨리며 자신를 보아달라 아우성입니다. 에메랄드빛 하늘을 향해 하얀 미소를 머금은 목련이 봄의 전령처럼 화사함을 선물합니다. 목련이 한창이면 벚꽃이 시작할 것이고, 벚꽃이 지면 무더운 여름이 시작될 것입니다. 시간을 이렇게 흐르고 삶은 덩달아 지나갈 것입니다. 팀 켈레의 파워는 2-3년 전부터 상승하기 시작하더니 지금은 계속해서 1-5위 안에 머물고 있습니다. 이번 주 베스트셀러 목록을 보니 이상한 현상이 보입니다. 이정후 교수의 책은 어느 정도 이해가 되는데 이호라는 분의 책이 두 권 모두 기독교 베스트셀러에 올라와 있습니다. 이승만을 최고의 대통령으로 생각하는 분 같습니다. 출간년도 2013년.. 2018. 3. 17.
[기독교 주목신간] 바이블웍스 길라잡이 [기독교 주목신간] 8월 셋째주 이제 가을을 준비할 시간이다. 시간은 지나칠 만큼 빠른 것이 탓이다. 시간이 속히 지나간다는 것은 지금 즐겁다는 반증이다. 그렇지 않고서야 시간의 속도를 가늠할 잣대가 없을 터이니. 세월이 빠르다고 탓하지 말라 그만큼 행복하니 말이다. 고통은 지독하게 시간의 속도를 늦춘다. 8월의 중턱에 기독교 신간을 몇 권 소개해 본다. 1. 김한원의 (세움북스) 바이블웍스 길라잡이저자 : 김한원 | 출판사 : 세움북스판매가 : 15,000원 → 13,500원 (10.0%, 1,500↓) 쉽게 따라하며 익히는 바이블웍스 가이드북국내 최초의 바이블웍스 한글 매뉴얼신학생·목회자·전문 신학자의 성경 공부, 설교 준비, 신학 연구에 강력한 도구!바이블웍스 최상의 사용법을 담았습니다.성경주해와 .. 2014. 8. 18.
독서일기-새물결플러스에 혹하다. 독서일기 2013년 8월 13일 -새물결 플러스에 혹하다. 지독한 갈증이 수련회 내내 이어졌다. 갈증이 점점 심해진다. 가져간 두 권의 책을 읽고 나니 더이상 책갈증을 해소할 길이 없다. 하는 수 없이 대학구내서점에 들렀다. 이런! 문이 꽁꽁 닫혀 있었다. 하는 수 없이 무거운 발걸음을 옮겼다. 중고등부 수련회 때문에 고신대학교 캠퍼스에 2박 3일을 보내야 했다. 책이 없으면 종종 발작증세가 일어난다. 책을 잠시라도 읽지 않으면 금단현상이 일어나 손이 떨리고 말이 횡성수설해지고 일이 손에 잡히질 않는다. 책중독이 맞다. 병적이다. 아니 괴물이다. 세상의 모든 책을 먹어 치우겠다는 황당한 발상을 하니 말이다. 다행히 이튿날 서점은 문을 열었고, 잠시 난 틈을 이용해 잠입 성공! 고신대는 익숙하다. 졸업한지.. 2013. 8. 13.
이 책을 권합니다(19)-내 마음 그리스도의 집 이 책을 권합니다!내 마음 그리스도의 집로버트 멍어 ‘너희는 하나님의 성전이다.’ 고린도 교회를 향하여 바울은 하나님의 성전인 우리의 몸을 더립히지 말라고 한다. 신자는 예수 그리스도를 믿음으로 영생에 이르며, 성령의 내주하심으로 하나님의 소유가 된다. 성령은 우리가 하나님의 자녀임을 인치는 것이며 하나님 백성 됨의 표지이다. 로버트 멍어는 마음을 하나님의 집으로 비유하며 하나님의 모시기에 합당한가를 묻는다. 서재, 주방, 거실, 작업실, 오락실, 침실, 벽장을 살핀다. 모든 장소에서 하나님의 뜻에 합당한 삶을 살고 있는가. 이 세상에 하나님의 땅이 아닌 곳은 단 한 평도 없다는 아브라함 카이퍼의 외침이 아니더라도 우리의 모든 것은 하나님의 소유다. 하나님의 소유된 우리 마음은 하나님의 온전하신 뜻 때로.. 2013. 7. 6.
서평 <무신론의 심리학> 김기현목사 서평 무신론의 심리학저자 폴 비츠역자 김요한출판사 새물결 플러스서평자 김기현 목사(부산 로고스교회) 나는 어려서 아비를 잃었다. 오랜 투병생활로 당신이 애써 모은 전 재산을 날리고 허망하게 가셨다. 그분이 남긴 빈자리와 상실은 내게 이중적인 영향을 미쳤다. 아비가 없었기에 아비라 불리는 일체의 것이 생경하고 낯설었다. 대학 다닐 때 열심히 데모한 것도 기실 따지고 보면 거짓된 아비에 대한 분노였다. 반대고 아비가 없었기에 아비를 부단히 찾았다. 내 독서 편력을 돌아보건대, 책이 내 정신의 아비였다. 한 저자를 집중으로 읽는다. 그건 아비에 대한 갈망과 그리움의 표현이었으리라. 나와 달리 폴 비츠는 평범한 기독교 가정에서 자라 대학에서 심리학을 공부하면서 무신론자가 된다. 고향과 부모로부터 벗어나고프고, .. 2012. 10. 24.
서평 <예수님처럼> 맥스 루카도 맥스 루카도의 JUST LIKE JESUSMax Lucado 딱 하루만 예수님이 당신이 된다면?이렇게 도발적인 질문으로 이 책은 시작한다. 깜짝 놀랐다. 이게 무슨 뜻인가 싶어 의아해하면서 집어 들고 읽기 시작했다. 그리고 잠깐 정말 잠깐 이었다. 두 시간 정도 흐른 뒤 이 책을 마지막장을 덮었다. 한 동안 맥스 루카도의 글에 흠뻑 빠져 지낸 적이 있었다. 평이하면서도 감동적인 그의 글은 읽고 있으면 나도 모르는 사이에 재미난 소설을 읽는 것 같은 느낌이 종종 들었다. 목사이면서도 전혀 강요되지 않는 그의 글쓰기는 자연스럽게 하나님의 뜻에 순종하게 만든다. 맥스 루카도에게 빠져들게 된 책은 바로 이 책 이다. 결혼하기 전 사귀던 자매의 집에 들어가 우연하게 집어 들었던 책이었다. 키우던 애완견이 책 한쪽.. 2012. 10. 24.
추천도서: 내 마음 그리스도의 집 로버트 멍어의 생각하게 하는 글이다. 저자는 이 책을 통해 그리스도인의 삶이 무엇인지를 다시금 돌아보게 한다. 그리스도인이 된다는 것은 삶의 일부를 할애하여 헌신하거나, 자기가 원하는 것을 그리스도에게서 취하여 누리는 것이 아니다. 그리스도인은 자신을 온전히 그리스도에게 드리는 삶이어야 한다. 성도는 절대독립적인 존재이면서 신앙 안에서 절대의존의 신앙을 가진 이중적 존재이다. 저자는 전적의존의 삶은 종속이 아닌 '교제'라고 말한다. 우리의 마음을 하나의 집이라고 생각해보고, 나의 거실과 서재, 안방 등에서 일어난 주님과의 교제를 생각해 보자. 전세계적으로 천만부 이상이 팔린 초베스트 셀러이다. 내용은 간단하다. 그러나 읽어가다 보면 우리의 가슴 깊숙히 들어오시는 주님의 손길을 느낄수가 있다. 가볍게 읽히.. 2011. 6. 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