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BIble Note/창세기

창세기 27장

by 하늘땅소망 2020. 8. 19.
728x90
반응형

창세기 27장

창세기 27장은 야곱의 인생을 완전히 뒤 바꾸어 버린 사건이 일어납니다. 1절을 보면 이삭이 눈이 어두워 잘 보지 못하자 맏아들 에서를 불러 축북해 주겠다고 말합니다. 축복하기 전에 에서로 하여금 들에 나가 사냥한 고기로 요리를 해달라 부탁합니다. 맛있는 요리를 먹은 다음으로 즐거운 마음으로 에서를 축복하고 싶어 했을 것입니다. 그런데 이 이야기를 들은 리브가가 야곱을 불러 자신이 요리를 할테니 털로 꾸며서 이삭에게 축복을 받으라고 말합니다. 물론 야곱은 처음에는 거부했지만 엄마의 말을 듣고 결국 이삭에게 축복을 받게 됩니다. 자신이 속은 것을 알게 된 에서는 이를 갈며 야곱을 죽일 것이라고 말합니다. 이로 인해 결국 야곱은 20년 동안 하란에 가 있게 되면서 파란만장한 생애가 시작됩니다. 그런데 참으로 기이한 일은 왜 리브가가 야곱으로 하여금 이삭의 축복을 받게한 것일까요? 우리는 27장의 이야기 속에서 간교한 야곱의 모습을 떠올리려 하지마 좀더 심각한 문제가 숨겨져 있습니다. 

25:23에서 하나님께서 ‘그에게 이르시되’라는 말씀은 ‘그’가 남자가 2인치 여성 단수형이 사용되었습니다. 즉 하나님께서 리브가에게 말씀하신 겁니다. 25:27을 보면 이삭은 에서가 사냥한 고기를 사랑하고 리브가는 야곱을 사랑했다고 말합니다. 그리고 나서 우물 사건이 터지고, 26장 후반부에 의미심장한 표현이 등장합니다. 26:34-35에서 에서가 가나안 여인들과 결혼하고, 그것이 이삭과 리브가에게 근심이 되었다고 말합니다.

그리고 나서 27장이 시작됩니다. 27장의 시작은 이삭이 나이가 많아 눈이 어두워졌다는 사실을 기반으로 하여 이삭이 분별력이 상실되었음을 말합니다. 문제는 야곱이 털을 붙이고 왔을 때 목소리는 야곱인데 손은 에서의 손이라고 말합니다.(22절) 이것은 이삭의 분별력이 형편없다는 것을 말합니다.

자 다시 27:46로 돌아가 봅시다. 그곳에서 리브가를 이삭에게 ‘헷사람의 딸들’이란 표현을 사용하는데, 이들은 에서의 아내들을 말합니다. 가나안 여인들로 인해 리브가의 심령이 상했음을 말합니다. 28:8에서도 에서가 보니 자신의 아내들을 가나안의 딸들로 표현하며, 그들이 그의 아버지 이삭을 기쁘게 하지 못했다고 말합니다.

Isaac Blessing Jacob. By Govert Flinck (excellent name), 1638. Note goat skin gloves on Jacob and Rebekah making sure all goes according to plan.


창세기는 가나안 여인들에 대한 극도의 부정적 시각을 드러내고 있습니다. 아브라함도 이삭의 아내를 얻을 때 ‘가나안 족속의 딸 중에서 내 아들을 위하여 아내를 택하지 말고’(24:3) 내 족속에게로 가라고 말합니다. 28장으로 가면 이삭도 야곱을 불러 가나안 사람의 딸을 아내로 맞이하지 말라고 당부합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이삭은 에서를 좋아하고 있습니다. 왜냐하면 에서가 만든 요리가 너무 맛있기 때문입니다. 이삭의 생애를 가만히 들여다보십시오. 26장 우물 사건 때를 제외하고는 단 한 번도 하나님의 뜻에 합당한 삶을 살지 못합니다. 심지어 작은 자가 큰 자를 섬기리라는 예언을 리브가로부터 들었음에도 불구하고 그것을 중요하게 생각하지 않았던 것입니다. 이삭은 대단히 믿음의 족장처럼 보이지만 어떤 면에서도 극도로 쾌락을 좋아하고, 음식을 탐하는 자였습니다. 철저히 자신의 즐거움을 위해 하나님의 계시나 목적으로 이해하려고 노력하지 않는 고집스러운 존재였습니다. 

27장을 시작하면서 눈이 어둡다는 표현은 육신의 눈이 어둡다기보다는 이삭의 영적 상태가 어둡다는 뜻이기도 합니다. 이삭은 하나님께서 분명 에서가 아닌 야곱을 택해 믿음의 세대를 이어갈 것을 말씀하셨음에도 그것을 부정했습니다. 그리고 당연히 에서가 장자이기 때문에 장자인 에서를 축복하는 것이 맞다고 생각한 것입니다. 그런데 하나님은 에서로 하여금 자신의 장자권을 팥죽 한 그릇에 팔게 만들었고, 비록 리브가와 야곱의 잘못된 방법이긴 하지만 결국 야곱이 장자의 축복을 받게 됩니다. 

우리는 27장으로 보면 리브가가 그렇게 한 지유를 생각할 필요가 있습니다. 리브가는 이삭보다 훨씬 영적인 사람이었고 하나님의 뜻이 이루어지기를 기대했던 여인이었습니다. 그런데 이삭은 자신의 쾌락을 위해 자신에게 맛있는 요리를 하는 에서를 좋아했고, 하나님의 계시보다는 자신을 즐겁게 해주는 에서에게 장자권을 물려주려고 했던 것입니다. 하나님은 그의 눈과 분별력을 어둡게 함으로 야곱이 장자의 축복을 받게 하셨습니다.

하나님은 실수하지 않습니다. 사람은 실패하고 넘어질 수 있으나 하나님은 모든 것이 합력하여 선을 이루게 하십니다. 

728x90
반응형

'BIble Note > 창세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창세기 29장  (0) 2020.08.21
창세기 28장  (0) 2020.08.20
창세기 27장  (0) 2020.08.19
창세기 17장  (0) 2020.08.07
창세기 16장 하갈의 역습  (0) 2020.08.07
창세기 14장  (0) 2020.08.07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