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BIble Note/창세기

창세기 17장

by 하늘땅소망 2020. 8. 7.

창세기 17장


우리가 잘 알듯 창세기 17장은 아브람과 사래의 바뀌고, 할레가 시행됩니다. 아브람은 아브라함이 되고, 사래는 사라가 됩니다. 아브람의 뜻은 ‘큰 아버지’란 뜻이고, 아브라함은 ‘무리의 아버지’란 뜻입니다. 아들을 약속하시면서 한 개인으로서 존재하는 것이 아니라 민족의 아버지로서 역할을 감당해야 합니다. 사래는 지배자라는 뜻이고, 사라는 여주인이란 뜻입니다. 그런데 저명한 창세기 학자인 고든 웬함은 ‘아브라함은 아마 아브람의 방언으로 그 이상의 의미는 없을 것’(고든 웬함 『WBC 창세기 2』, 94)이라고 말합니다. 사래와 사라 역시 동일한 의미로 ‘여왕’ 고든 웬함 『WBC 창세기 2』, 100
이란 뜻입니다. 히브리 원어를 살펴보면 그 기원을 정확하게 알 수가 없습니다. 그런데 왜 이러한 이상한 해석이 일반화 되었는지 알 수 없습니다. 중요한 사실은 하나님께서 이름을 지어주실 때는 뭔가를 행하실 때, 또는 사명을 주실 때 그렇게 하십니다. 


1-9절 아브라함과 언약 맺으심
10-14절 할례를 명하심
15-22절 사래에게 복을 주고 아들을 약속하심
23-27절 할례 받는 아브라함 가족

'BIble Note > 창세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창세기 28장  (0) 2020.08.20
창세기 27장  (0) 2020.08.19
창세기 17장  (0) 2020.08.07
창세기 16장 하갈의 역습  (0) 2020.08.07
창세기 14장  (0) 2020.08.07
창세기 13장  (0) 2020.08.07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