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BIble Note/사도행전

사도행전 3장 나사렛 예수의 이름으로

by 하늘땅소망 2020. 5. 5.


사도행전 3장 나사렛 예수의 이름으로

오순절 성경 강림은 놀랍고 기이하게 일어났습니다. 사람들이 단 한 번도 경험하지 못했고, 상상도 못했던 방식이었습니다. 하나님의 구원은 이토록 놀랍고 기이하게 일어납니다. 사람의 생각을 뛰어 넘고, 사람들의 이성을 초월하여 역사하십니다. 하지만 언제나 말씀하셨고, 약속하셨던 것들입니다. 다만 그 말씀에 마음에 두지 않음으로 이해할 수없고, 생각하지 않음으로 기이하게 보일뿐입니다. 3장에서는 교회가 대중 앞에서 소개되는 일이 일어납니다. 성전 미문에 앉아있던 앉은뱅이가 예수의 이름으로 치유합니다.

1-10절 예수의 이름으로 일어나라

11-26절 베드로의 설교

1. 1-10절 예수의 이름으로 일어나라

우리는 이제 놀라운 한 장면을 만나게 됩니다. 성령 충만의 사건은 새로운 교회의 출현을 알렸습니다. 이제 성령의 오심을 통해 성령의 다른 이름인 예수의 영이 교회를 주도하게 될 것임을 드러냅니다. 성령 충만을 통해 제자들은 그리스도에 속한 사람 즉 그리스도인이 됩니다. 그들은 예수를 드러내고, 예수가 하는 일을 하게 됩니다. 그 첫 시작은 예수께서 하셨던 치유와 회복을 제자들이 하는 것입니다.

제구 시 기도 시간에 베드로와 요한이 성전에 올라갑니다. 제 구시는 로마 시간으로 현재의 오후 3시를 말합니다. 유대인들은 하루 세 번 제 삼시 제 육시, 제 구시에 기도했고, 많게는 다섯 번 기도하는 시간을 가졌습니다. 베드로가 성전에 올라간 시간은 제 구시로 유대인들에게 정해진 기도시간입니다. 그 때 사람들이 나면서부터 못 걷게 된 사람을 메고 와서 성전 미문(美門)에 두었습니다. 참으로 아이러한 일입니다. ‘아름다운 문이라는 뜻을 가진 미문에 성전에 들어가지 못하는 불구의 사람이 그 입구에서 구걸하고 있습니다.

그는 성전에 기도하러가는 베드로와 요한을 보았고 구걸합니다.(3) 베드로와 요한은 구걸하는 소리를 듣고 우리를 보라고 말합니다. 앉은뱅이는 무엇을 얻을까 싶어 베드로와 요한을 보았습니다. 이때 베드로가 그 사람에게 외칩니다.

은과 금은 내게 없거니와 내게 있는 이것을 내게 주노니 나사렛 예수 그리스도의 이름으로 일어나 걸으라”(6)

단순하고 명료했습니다. 베드로는 그 사람의 오른손을 잡아 일으켰습니다. 그러자 곧 발과 발목이 힘을 얻고 뛰어 서서 걷기 시작합니다. 그리고 베드로와 요한과 함께 선정으로 들어가면서 걷기도 하고 뛰기도 하며 하나님은 찬송’(8)합니다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