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팡......세

사 57:15

by 하늘땅소망 2018. 2. 5.

사 57:15 지극히 존귀하며 영원히 거하시며 거룩하다 이름하는 이가 이와 같이 말씀하시되 내가 높고 거룩한 곳에 있으며 또한 통회하고 마음이 겸손한 자와 함께 있나니 이는 겸손한 자의 영을 소생시키며 통회하는 자의 마음을 소생시키려 함이라

하나님은 가장 높은 곳에 계십니다. 인간이 범접할 수 없는 곳, 모든 만물의 창조주로서 하늘에 계십니다. 그곳은 신의 영역이며, 절대적 거룩만이 존재합니다. 그러나 하늘의 아버지는 동시에 가장 낮은 인간의 마음에 게십니다. ‘통회하고 마음이 겸손한 자와 함께’(15) 계신다고 약속하십니다. 하나님의 나라는 가장 높은 곳과 가장 낮은 곳이 연결됩니다. 하나님의 나라의 입구는 높은 곳에 있지 않고 가장 낮은 곳에 있습니다. 그것이 하나님께서 사람들을 구원하시는 방법입니다. 그렇기에 아무나 들어갈 수 있지만, 교만한 자들은 절대 들어갈 수 없는 곳입니다.


하나님의 나라를 가기 위해서는 더욱 높이 올라가는 것이 아니라 더욱 낮은 곳으로 내려가야 합니다. 



'팡......세' 카테고리의 다른 글

관계의 상대성  (0) 2018.02.05
입술의 열매를 창조하는 자 여호와  (0) 2018.02.05
사 57:15  (0) 2018.02.05
부자 아버지, 가난한 성도  (0) 2018.02.03
기쁨과 슬픔의 방정식  (0) 2018.01.27
초개(草芥)  (0) 2018.01.15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