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팡......세

하나님은 은유다

by 하늘땅소망 2018. 1. 13.

하나님은 은유다


하나님은 볼 수 없다. 

만질 수 없다. 

느낄 수 없다.

체험할 수 없다. 

하나님은 은유다.


은유는 볼 수 없는 하나님을 보게 한다.

은유는 만질 수 없는 하나님을 만지게 한다.

은유는 느낄 수 없는 하나님을 느끼게 한다.


하나님은 아버지고,

하나님은 아들이고,

하나님은 바람이고,

하나님은 구름이고,

하나님은 안개이고,

하나님은 빛이고

하나님은 산이고,

하나님은 강이고,

하나님은 바다니까.


하나님은 은유이니까.



'팡......세' 카테고리의 다른 글

초개(草芥)  (0) 2018.01.15
하나님은 겨울이다  (0) 2018.01.13
하나님은 은유다  (0) 2018.01.13
자이가르닉 효과  (0) 2017.12.12
[그림묵상] 사랑하는 자만 비판하라  (0) 2017.11.17
모욕(侮辱)  (0) 2017.07.11

댓글0